상단여백
HOME 뉴스 공항
인천국제공항 국제여객 '세계 8위' 달성...총 1,196만 명 기록인천국제공항 2001년 개항 이후 최초로 아시아 지역 1위 달성
이영성 기자 | 승인 2021.11.14 21:44
▲항공운송시장 동향

국토교통부는 2020년 인천국제공항 국제여객이 1,196만명을 기록했으며, 국제여객 수송순위가 2019년 세계 5위에서 8위, 아시아 지역에서는 인천국제공항 개항 이후 처음으로 1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2020년은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 국제여객 수요가 급감(75.7%↓)한 상황에서 상대적으로 여행이 자유로운 유럽공항들의 국제여객 순위가 상승하면서 인천국제공항은 2019년 세계 순위 5위(70백만 명)에서 8위(12백만 명)로 하락(83.1%↓)했다.

두바이공항은 2019년에 이어 1위를 유지했으며, 2위 네덜란드 암스텔담과 3위 영국 런던히드로공항은 근소한 차이로 2, 3위 순위가 바뀌었다.

2019년 인천국제공항 보다 아래 순위였던 파리, 프랑크푸르트 등 유럽공항 등이 상대적으로 낮은 국제여객 감소율을 보이면서 순위가 상승했다.

다만, 아시아 지역에서는 인천국제공항이 그간 항공허브 경쟁을 벌여왔던 홍콩 첵랍콕공항과 싱가폴 창이공항을 제치면서, 코로나19 어려움 속에서도 우리나라는 아시아의 운송강국의 위치를 유지하게 되었다.

또한, 2020년 인천국제공항 국제항공화물 실적은 276만 톤으로 세계 3위를 기록하면서 세계 1위 홍콩 첵랍콕공항, 2위 중국 푸동공항에 이어 명실상부한 글로벌 TOP3 화물공항으로서 위상을 공고히 했다.

한편, 우리나라 2021년 3분기 항공여객은 코로나19 발생 이후 완만한 회복세를 보이면서 2020년 동기 대비 16.6% 증가한 909만 명(국제선 92만 명, 국내선 816만 명)을 기록했다.

국내선 여객은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2021년 3분기 동안 하락추세였으나, 전년 동기 대비 14.3% 증가한 816만 명을 기록했다. 공항별로는 제주(9.9%)·김포(15.6%)·김해(24.5%) 등 대부분 공항이 증가한 반면, 양양(43.0%)·무안(59.2%) 등은 감소했다.

이영성 기자  yk6848@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98] 서울시 구로구 공원로 41 현대파크빌 628호  |  TEL 02-863-1358   |  FAX 02-863-1359  |  이메일 : ceo@cenews.co.kr
등록번호 : 서울 다 08121  |  등록년월일 : 2008. 10. 21   |  발행인/편집인 : 송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성
토목신문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2 토목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