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술/자재 기술
환경산업연구단지에 투자자 눈길 쏠려올해 스타트업 5개 사 투자유치...ESG경영 실천에 필요한 기술기업 다수 입주
강형진 기자 | 승인 2022.01.28 01:05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최근 ESG경영이 화두가 되면서 환경산업연구단지에 대한 투자기관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환경산업연구단지는 국내 최초의 환경전문 연구단지로 현재 124개 기업이 입주해 활발한 연구개발 및 사업화를 진행 중이다.

특히, 환경산업연구단지 입주기업 중 ESG경영 실천에 활용될 수 있는 기술을 보유하거나 환경 현안 해결형 사업을 추진 중인 스타트업 5개 사는 2021년 민간 투자기관으로부터 22억 9,000만 원의 투자를 유치해 한 단계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누비랩(대표 김대훈)은 인공지능(AI) 기술과 카메라 센서를 활용하여 식사 전후의 식판 이미지를 비교 분석해 잔반의 종류와 양을 측정하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 기술을 통해 효율적으로 식단을 구성할 수 있어 급식소에서 발생하는 음식물 쓰레기양을 줄일 수 있다. 최근 CJ프레시웨이와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군부대 및 학교 급식소와 같은 공공영역에서 민간영역으로 확장하고 있다.

㈜이유씨엔씨(대표 최장식)는 도료 전문 스타트업으로 여름철에 원적외선 차단하여 건축물의 내부 온도를 낮추는 기능성 차열 페인트를 개발 중이다. 현재 인천도시공사의 성과공유제 사업에 선정돼 실증 테스트를 진행 중으로, 제로에너지건축 의무 확대에 발맞춰 건축물의 에너지 사용량 저감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 외에도 AI 기술을 접목해 자원회수센터에서 재활용이 가능한 플라스틱과 캔을 선별하는 로봇을 개발 중인 ㈜에이트테크(대표 박태형), 고창군과 업무협약을 맺고 농토에서 자연분해되는 멀칭필름을 보급하는 ㈜이콘(대표 손생), 교체형 정전압 필터와 호흡을 돕는 팬을 장착한 실리콘 마스크를 개발한 ㈜씨에스이엔엘(대표 한원재)이 투자를 받았다.

유제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우리사회 곳곳에서 ESG경영 실천에 활용할 기술들을 요구하고 있다”며 “이런 기술들이 성공적으로 개발될 수 있도록 환경산업연구단지에서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강형진 기자  khj@cenews.co.kr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98] 서울시 구로구 공원로 41 현대파크빌 628호  |  TEL 02-863-1358   |  FAX 02-863-1359  |  이메일 : ceo@cenews.co.kr
등록번호 : 서울 다 08121  |  등록년월일 : 2008. 10. 21   |  발행인/편집인 : 송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성
토목신문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2 토목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