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로/철도
한국철도공사 '전국 경영진 영상 워크숍' 개최본사와 지역본부 간 긴밀한 협력으로 안전강화 및 경영개선 역량 집중
민지아 기자 | 승인 2022.02.21 03:27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지난 18일 오후 대전사옥에서 중대재해 예방과 경영위기 극복을 위한 경영진 영상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은 지난달 본사 워크숍에 이어 전국의 지역본부와 부속기관장 등 경영진이 참여했다.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지난 18일 오후 중대재해 예방과 경영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전국 지역본부 및 부속기관 소속장 등 40여명이 참여한 전사 경영진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열린 영상회의는 지난 달 본사 워크숍에 이어 수익증대, 비용절감, 안전강화, 기술혁신 방안을 전사적으로 확대해 현업의 아이디어를 듣고 본사 경영진과 함께 개선방안을 찾아가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코레일은 수익증대를 위해 8개 지역본부별로 여객, 물류, 다원사업을 확대키로 했다. 지자체 연계 관광상품, 역사 내 상업매장 개발 등 각 지역에 특화된 구체적 전략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침체된 철도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협력업체를 발굴하고 철도관광벨트 등 지역과 상생할 수 있는 수익모델 사업도 진행한다. 이와 더불어 역사 내 시설을 재배치해 지역맛집, 잡화점 등을 추가 입점할 예정이며 신규화물 유치와 화물열차 운행체계 개편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비용절감을 위해 차량 내 전자기기 등 소모부품은 자체정비 할 수 있도록 기술력을 높이고 온도검지장치 등 핵심부품을 국산제품으로 대체할 예정이다.

기술혁신 관련해서는 전차선, 선로, 차량 등 시설 유지보수 시간을 줄일 수 있는 신기술을 개발하고 작업자 간 실시간 알림장치를 도입하는 등 안전과 업무 효율을 동시에 높일 수 있는 기술력 확보에 나선다.

특히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현장을 중심으로 전사적 준비사항을 집중 점검했다. 전국 지역본부와 부속기관별 취약개소를 발굴하고 승무, 입환 등 직무사고 위험요인 및 안전관리 개선에 힘쓰기로 했다.

또한 전담조직 구성과 예산 등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현황을 점검했다. 최근 발생한 각종 대형사고 사례를 분석해 철도사고 대응의 시사점을 도출하는 등 직원과 시민의 안전 보호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1차 워크숍에서 검토한 장대 화물열차 시험운전과 철도 유휴부지를 활용한 종합물류사업, 해외철도 유지보수(O&M)사업 등 물류와 해외부문 신사업을 확대키로 했다.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제, 여객열차 운임체계 조정, 국가 철도산업 발전을 위한 환승체계 구축과 철도산업클러스터 조성 등 정부정책 연계사업 진행상황도 점검했다.

이춘구 코레일 전략기획처장은 “수익개선과 안전강화라는 두 가지 중대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현업에서 나온 아이디어를 보다 과감하게 반영해 가겠다”고 밝혔다.

나희승 사장은 “언제나 현장에 답이 있다는 생각으로 세심한 부분까지 살펴 올해 경영전략의 실행력을 높이겠다”며 “본사부터 현업까지 긴밀한 협력체계 강화와 함께 임직원 모두 한 마음으로 위기를 이겨내자”고 의지를 밝혔다.

 

민지아 기자  jiamee@cenews.co.kr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98] 서울시 구로구 공원로 41 현대파크빌 628호  |  TEL 02-863-1358   |  FAX 02-863-1359  |  이메일 : ceo@cenews.co.kr
등록번호 : 서울 다 08121  |  등록년월일 : 2008. 10. 21   |  발행인/편집인 : 송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성
토목신문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3 토목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