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로/철도
중앙선 폐철도 '단양역~심곡터널' 구간 개발 사업자 공모국가철도공단, 민간 아이디어 활용 체류형 복합관광명소 조성
민지아 기자 | 승인 2022.04.25 18:24
▲중앙선 단양역~심곡폐터널 개발사업 위치도

국가철도공단은 중앙선 폐선 단양역~심곡터널 1.7km 구간 개발을 위한 민간사업자 공모를 시행한다.

사업자 공모는 4월 22일부터 6월 20일까지 60일간 진행된다.

공단은 민간의 기술력과 아이디어를 활용해 단양역과 심곡터널 구간을 각종 체험 및 판매시설이 포함된 체류형 복합관광명소로 개발함으로써, 현재 진행 중인 단양군 단성역~죽령역 8.2km 구간의 관광자원화 사업과 연계해 폐선 구간을 단양 관광의 거점으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단양역은 지난해 KTX-이음 개통으로 수도권에서 80분 내에 이동이 가능함에 따라 내년 완공 예정인 시루섬생태공원과 만천하 스카이워크, 단양강 잔도 등 지역을 대표하는 인기 관광지와의 네트워크가 구현되어 관광객 유입을 극대화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한영 이사장은 “경춘선 레일바이크와 동해남부선 해변열차 등 폐선 부지를 활용한 다양한 시설들이 지역 관광의 일등 공신으로 주목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민간의 참신한 아이디어와 지역 관광자원을 활용해 폐선 등 철도 유휴부지를 보다 가치있게 개발함으로써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민지아 기자  jiamee@cenews.co.kr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98] 서울시 구로구 공원로 41 현대파크빌 628호  |  TEL 02-863-1358   |  FAX 02-863-1359  |  이메일 : ceo@cenews.co.kr
등록번호 : 서울 다 08121  |  등록년월일 : 2008. 10. 21   |  발행인/편집인 : 송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성
토목신문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2 토목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