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로/철도
한국철도 ‘KTX 병합승차권’ 판매 확대...'입석+좌석' 가능10일부터 강릉선·중앙선 열차도 적용…고객편의 향상 기대
강형진 기자 | 승인 2022.08.10 14:44

KTX 좌석이 매진되더라도 일부 구간에 좌석이 있으면 입석과 결합해 이용할 수 있는 자투리 좌석 판매 노선이 확대된다.

한국철도공사가 10일부터 강릉선과 중앙선 구간에 ‘KTX 병합승차권’ 판매를 시작한다.

병합승차권은 좌석이 매진되더라도 구간별 좌석이 남아있으면 ‘좌석+입석’ 또는 ‘좌석+좌석’ 형태로 한 장의 승차권으로 예매할 수 있다.

코레일은 이번 강릉선·중앙선 구간 KTX 병합승차권 판매 확대로 모두 7개 노선(경부선·호남선·전라선·경전선·동해선·강릉선·중앙선)에서 서비스를 시행하게 됐으며, 대상역도 점진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강릉선·중앙선 구간 KTX 병합승차권 예매는 10일 운행하는 열차부터 모바일 앱 ‘코레일톡’과 레츠코레일 홈페이지에서 좌석이 매진될 경우 이용할 수 있다.

구혁서 코레일 여객마케팅처장은 “좌석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는 승차권 판매 다양화로 고객편의를 높이고 수익 증대도 꾀하겠다”고 말했다.

강형진 기자  khj@cenews.co.kr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98] 서울시 구로구 공원로 41 현대파크빌 628호  |  TEL 02-863-1358   |  FAX 02-863-1359  |  이메일 : ceo@cenews.co.kr
등록번호 : 서울 다 08121  |  등록년월일 : 2008. 10. 21   |  발행인/편집인 : 송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성
토목신문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2 토목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