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주·토공 통합사무국 업무 ‘스타트’국토부, 한국토지주택공사 설립 현판식 개최
정필순 기자 | 승인 2009.05.08 14:05
국토해양부는 7일 주공과 토공을 통합하는 ‘한국토지주택공사’를 설립하기 위해 실무지원조직인 설립사무국 현판식을 개최하고 업무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주공과 토공의 통합 지원을 담당할 설립사무국은 국토부 정책기획관을 사무국장으로 해 국토부, 주공, 토공 직원 등 총 47명으로 구성되며 기획총괄팀, 총무팀, 법령정비팀, 홍보전산팀 등 4개 팀으로 운영된다.

또한 이달 중순 ‘한국토지주택공사법’ 공포에 맞춰 설치되는 설립위원회는 권도엽 국토부 제1차관을 위원장으로 하고 주공·토공 부사장 각 1인, 민간전문가 등 15인으로 구성된다.

설립사무국은 앞으로 설립위원회를 보좌해 통합공사의 비전·경영목표 수립, 조직·인력·재무 통합방안 마련, 통합공사 정관 작성 등 통합 실무작업을 수행하게 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설립사무국 출범을 계기로 통합공사를 효율적이고 경쟁력있는 최우량 공기업으로 만들기 위해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현판식에는 정종환 국토부 장관과 권도엽 제1차관, 최재덕 주공 사장, 이종상 토공 사장 등이 참석했다.

정필순 기자  feel@cenews.co.kr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필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98] 서울시 구로구 공원로 41 현대파크빌 628호  |  TEL 02-863-1358   |  FAX 02-863-1359  |  이메일 : ceo@cenews.co.kr
등록번호 : 서울 다 08121  |  등록년월일 : 2008. 10. 21   |  발행인/편집인 : 송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성
토목신문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2 토목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