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서울 주택 거래량 20% 줄어...'역대 최저'전국 5.7만건 20.5%↓…4월은 2006년 통계작성 이후 최저
강형진 기자 | 승인 2019.05.16 17:03
월별 전국 주택 매매거래량

4월 전국 주택거래량이 지난해 같은기간에 비해 20%가량 떨어지며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다.

16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4월 전국 주택거래량은 5만7025건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같은기간 7만1751건보다 20.5% 감소한 수치다. 최근 5년 평균치 8만9425건보다 36.2% 적다.

4월의 거래량은 통계조사를 시작한 2006년 이후 가장 낮다. 특히 올 4월 거래량은 종전 역대 최저치를 기록한 2012년 4월의 6만7655건보다 더 떨어진 수치여서 역대 최저치를 갈아치웠다.

수도권 지역 거래량 감소폭이 컸다. 4월 수도권은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31.5% 줄어든 2만5366건을 기록했다. 특히 서울은 6924건으로 지난해 4월 거래량 1만2347건보다 무려 43.9%나 줄었다. 서울은 거래량이 절반이나 줄면서 역대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지방도 3만1659건으로 전년 동월보다 8.8% 감소했다.

이처럼 주택거래가 대폭 감소한 것은 대출규제로 자금줄이 막혔고, 보유세 인상 등 악재가 겹치면서 매수심리가 크게 위축됐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반면 4월 전국 전·월세 거래량은 16만1744건으로 전년 동월 대비 5.3% 늘었다. 3월보다는 8.7% 감소했다. 전·월세 거래량 중 월세가 차지하는 비중은 40.3%로 전년 동월보다 0.3%포인트(p) 증가했고, 전월보다는 1.7%p 감소했다.   

강형진 기자  khj@cenews.co.kr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98] 서울시 구로구 공원로 41 현대파크빌 628호  |  TEL 02-863-1358   |  FAX 02-863-1359  |  이메일 : ceo@cenews.co.kr
등록번호 : 서울 다 08121  |  등록년월일 : 2008. 10. 21   |  발행인/편집인 : 송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성
토목신문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토목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