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접이식 컨테이너 개발 완료, 접으면 1/4 크기로 줄어들어국제규격인증 획득 및 국외 시범운영을 통한 글로벌시장 본격 도전
강형진 기자 | 승인 2020.01.10 20:22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하 국토교통진흥원)은 “접이식 컨테이너(40피트 하이큐브​*)”가 국제규격(CSC, TIR, UIC)** 인증을 획득해 국외 시범운영을 착수한다고 밝혔다.

‘접이식 컨테이너 기술개발’ 과제는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R&D사업으로 추진되었으며,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을 중심으로 한국파렛트풀㈜ 등 총 4개 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육송 및 해운으로 구성된 국외 시범운영은 동남아 노선(부산신항→베트남 하이퐁)과 미주노선(부산신항→미국 로스앤젤레스/롱비치)으로 진행되며, 이를 통해 접이식 컨테이너의 글로벌 시장 선점을 위한 실용화 가능성을 점검할 계획이다.

40피트 하이큐브 형태로 제작된 접이식 컨테이너는 공(Empty), 적(Full), 묶음(Bundle, 4개 1세트) 등 형태별로 시범운영이 실시될 예정이며, 국제 물류환경에 대한 정합성 검증 및 보완 작업을 거쳐 상용화될 계획이다.

접이식 컨테이너는 화물이 적재되지 않은 공 컨테이너 4개를 접어 묶으면 컨테이너 1개의 크기와 동일해지는 기술로 공컨테이너의 운송 및 보관 시 최대 75% 비용이 절감될 수 있고 작업효율 상승 및 선적용량 절감 등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국내외 항만 및 컨테이너 야드의 가장 큰 문제인 공컨테이너 보관 공간 문제 및 도로 화물 운송차량의 교통혼잡문제 해결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국토교통진흥원 손봉수 원장은 “환적량 세계 2위, 물동량 세계 5위를 자랑하는 국내 컨테이너 물류시장의 선진 기술을 전세계에 알릴 수 있도록 해외 시범운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주관연구책임자인 김학성 한국철도기술연구원 책임연구원은 "이번 기술개발을 통해 경제성, 효율성을 특징으로 하는 접이식 컨테이너의 상용화에 한걸음 더 가까워졌으며, 우리나라가 컨테이너 기술 선진국으로 발돋움 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 컨테이너 높이(2,896mm)가 일반 컨테이너 높이(2,591mm) 대비 305mm가 높은 컨테이너
** CSC(International Convention for Safe Containers) : 안전한 컨테이너를 위한 국제협약
    TIR(Customs Convention on the International Transport of Goods under Cover of TIR Carnets) : 국제 도로면세 통과증서의 담보하에 행하는 화물의 국제 운송에 관한 관세협약
    UIC(Union International des Chemins de Fer ; International Union of Railways) :국제철도연맹규정

강형진 기자  khj@cenews.co.kr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98] 서울시 구로구 공원로 41 현대파크빌 628호  |  TEL 02-863-1358   |  FAX 02-863-1359  |  이메일 : ceo@cenews.co.kr
등록번호 : 서울 다 08121  |  등록년월일 : 2008. 10. 21   |  발행인/편집인 : 송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성
토목신문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토목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