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항만/해양
인천항-한국머스크, 공동발전 양해각서 체결양 기관의 선진 물류기술에 대한 벤치마킹 지원
이영성 기자 | 승인 2019.12.20 13:49

인천항만공사는 19일 오후 공사에서 항만 및 배후단지 활성화를 위해 글로벌 1위 선사 머스크(MAERSK)와 ’인천항만공사와 한국머스크(주)의 공동발전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머스크는 2019년 3월부터 IA5(Inter Asia 5) 노선을 인천항에 투입하여 미얀마 띨라와, 양곤 등 기존에 제공되지 않던 신규 서비스 제공을 통해 항만 경쟁력 확보에 기여해 왔으며, 해당 노선 운영을 통해 인천항의 가능성을 확인하고 이번 양해각서를 체결하게 됐다.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양 기관의 선진 물류기술에 대한 벤치마킹 지원 ▴교류 활동을 통한 물류합작 진행 등에 합의하고 인천항의 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을 이어가기로 했다.

인천항만공사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은 “글로벌 1위 선사인 머스크와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인천항 물동량 증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선사와 항만간 기밀한 협력관계 구축을 통해 공동발전하는 대표사례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머스크는 덴마크에 본사를 두고 있는 세계 최대 해운선사로 2019년 10월 누계 기준 인천항에서 62,480TEU를 처리했다.
 

이영성 기자  yk6848@

<저작권자 © 토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8298] 서울시 구로구 공원로 41 현대파크빌 628호  |  TEL 02-863-1358   |  FAX 02-863-1359  |  이메일 : ceo@cenews.co.kr
등록번호 : 서울 다 08121  |  등록년월일 : 2008. 10. 21   |  발행인/편집인 : 송현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성
토목신문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21 토목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